커뮤니티

연구소식

차 의과학대학교, 파킨슨질환 치료 연구 특허 10억원 기술이전

작성자
grad
작성일
2022-01-18 12:36
조회
1267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차 의과학대학교(총장 김동익) 일반대학원 생명과학과/생명과학대학 바이오공학과 임대석 교수팀은 최근 수지상세포를 이용한 파킨슨질환 치료 연구 특허를 세포치료제 전문기업 파로스 백신㈜에 총 10억원에 기술이전을 완료했다.

수지상세포는 체내에서 면역세포를 지휘할 수 있는 중요한 메신저 세포로 면역증진용으로 제조할 때 암환자에게 적용할 수 있고 면역관용 [1]을 나타나게 제조하면 염증성질환, 자가면역질환, 파킨슨 질환 등에 적용할 수 있다.

하지만 현재까지 면역관용력을 나타내는 수지상세포는 정체성이 모호하고 난해한 세포로 간주되어 왔다. 이번 연구를 통해 면역관용 수지상세포에서 특이적으로 단백질 마커 Clec5a가 높게 발현한다는 사실을 밝혀냄으로써, 세포의 정체성을 규명하는 성과를 도출할 수 있었다. 연구팀은 이 성과를 통해 면역관용력을 나타내는 수지상세포가 퇴행성 뇌질환인 파킨슨 병의 근본적인 치료를 유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임대석 교수는 “노령세대가 늘어감에 따라 퇴행성 뇌질환에 대한 연구가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면역관용 수지상세포를 이용한 파킨슨질환 치료 연구는 세계적으로 선례가 없는 연구로, 현재까지 적합한 치료제가 없는 파킨슨질환 치료연구 분야에 획기적인 이슈가 될 것”이라 말했다.

이번에 진행된 기술이전 연구결과물은 분당차병원, 파로스 백신㈜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임상실험 진입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미국, 중국 등에서 임상연구를 진행할 계획에 있다.


기술이전 협약식 사진(왼쪽부터 파로스백신 정남철 연구소장, 김효원 부사장, 대학
기술이전센터 성은하 센터장, 임대석 교수, 최소연 학생, 산학협력단 이윤구 팀장)

출처 : 의학신문(http://www.bosa.co.kr)